고창군, 추석 명절 대비 다중이용시설 안전점검 실시

  • 즐겨찾기 추가
  • 2020.09.25(금) 20:36
전라북도
고창군, 추석 명절 대비 다중이용시설 안전점검 실시
-다중이용시설 안전사고 예방과 코로나19 차단을 위한 집중점검
-코로나19 핵심방역수칙 준수 및 마스크 착용 중점 점검
  • 입력 : 2020. 09.16(수) 15:44
  • 오문수 기자
다중이용시설 안전점검(직원 등 마스크 착용) / 사진

고창군이 추석 명절을 앞두고 유동인구가 많을 것으로 예상되는 전통시장과 버스터미널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점검은 고창소방서와 연계해 17일까지 진행되며 추석 연휴 귀성, 귀경객 등 유동 인구가 많을 것으로 예상되는 버스터미널 3곳, 전통시장 5개소 등 고창관내 다중이용시설 8개소를 대상으로 이뤄진다.
 
주요 점검사항으로는 ▲건축물 균열,손상 누수 등 위험 여부 ▲누전차단기 등 전기시설의 정상작동여부 ▲문어발실 콘센트 사용 여부 ▲비상구 확보 등 피난·방화시설 안전관리 상태 등이다.
다중이용시설 안전점검(전기점검) / 사진

특히 이번점검은 마스크 착용 등 ‘코로나19 핵심방역수칙’ 준수 여부도 확인 점검하게 된다.
 
점검결과, 가벼운 위험요인은 현장에서 시정 조치하고, 즉시 시정이 어려운 시설의 경우 별도 보수·보강토록 조치한다. 추석명절 전까지 조치가 어려운 경우 응급조치 후 위험요인을 해소할 때까지 추적 관리할 방침이다.
 
고창군 관계자는 “군민안전을 위해선 사전 예방점검과 코로나19 방역수칙의 철저한 준수가 최우선이다”며 “점검결과에 대해서도 이행여부를 수시로 확인하는 등 위험요인이 완전히 해소될 때까지 지속적으로 관리해 군민이 안전하고 즐거운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문수 기자 honam7800@hanmail.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