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 광어죽, 미국·호주 첫 수출길 올라

  • 즐겨찾기 추가
  • 2022.05.23(월) 17:42
완도
완도 광어죽, 미국·호주 첫 수출길 올라
- 유한회사 해성인터내셔널에서 개발, 지난해 말 출시
  • 입력 : 2022. 01.24(월) 18:11
  • 박주환 기자
완도산 활 광어를 활용해 만든 _완도산 프리미엄 광어죽/사진


완도군은 지난 1월 19일 완도산 프리미엄 광어죽이 미국, 호주 등에 수출됐다고 밝혔다.
광어죽은 완도군 소재 수출 기업인 유한회사 해성인터내셔널에서 1년여의 제품 개발 과정을 거쳐 지난해 말 첫 출시됐다.

미국, 호주 등에 완도 광어죽이 수출되는 것은 처음으로 이번에는 약 3천만 원 가량의 물량이 수출길에 올랐다.

광어죽은 청정바다 완도에서 생산되는 활 광어를 활용하여 만들었으며, 고단백, 저지방, 저칼로리로 부드럽고 소화가 잘 돼 누구나 먹기 좋은 건강식이다.

한편 유한회사 해성인터내셔널은 지난해 4월 완도문화예술의전당에서 개최된 ‘2021 완도 가정간편식(HMR) 온라인 수출 상담회’에 참가하여 당시 해외 바이어를 대상으로 신제품 홍보에 적극 나섰고, 상담회 후에도 꾸준하게 바이어들과 교류해 왔다.

그 결과, 수출 계약을 체결했으며 계약 물량이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도 수출 길에 오르는 쾌거를 달성했다.

해성인터내셔널 박지훈 대표는 “기존에는 완도 광어가 국내 유통, 수출은 활 광어에만 국한되었으나 새로운 판로를 모색하고자 광어죽을 개발했다”면서 “청정바다에서 생산한 최고급 광어로 만든 제품이라 더욱 자부심이 크다”라고 소회를 밝혔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국내외로 수산물 소비 침체 상황이 지속되고 있지만 새로운 수산 가공품 개발 지원 및 홍보를 통해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박주환 기자 honam7800@hanmail.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