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여성 청소년 생리용품 보편적 지원 중학생까지 확대

  • 즐겨찾기 추가
  • 2024.05.17(금) 17:14
보성
보성군, 여성 청소년 생리용품 보편적 지원 중학생까지 확대
이번 달 26일까지 신청.접수
  • 입력 : 2024. 04.02(화) 10:33
  • 김경수 기자
보성군청
보성군은 오는 26일까지 관내 여성 청소년(13세부터 18세)을 대상으로 ‘2024년 여성 청소년 생리용품 보편적 지원 사업’ 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올해 사업은 보성군 고향사랑기금을 통해 지원 대상이 중학생까지 확대돼 2006년 1월생부터 2011년 12월까지 출생한 여성 청소년 중 2024년 1월 1일 기준 보성군에 주민등록이 등록된 학생을 폭넓게 지원한다.

신청은 관내 중·고등학교에서 일괄 받을 계획이다.

단, 학교 밖 청소년 및 보성군에 주소를 둔 타지역 재학생의 경우 읍면 행정복지센터에 방문 신청하면 된다.

국민행복카드를 통해 지급받는 여성가족부의‘취약계층(기초생활수급자, 법정 차상위계층, 한부모 가족) 대상 여성 청소년 생리용품 바우처 지원 사업’ 대상자는 제외된다.

신청 기간 내 미신청자는 주소지 읍·면에서 수시 신청이 가능하나 주민등록 기준일에 따라 금액이 조정될 수 있다.

지원금은 5월부터 연 15만 6천 원(월 1만 3천 원) 상당의 지역화폐인 ‘정책발행용 보성사랑상품권(생리용품 구입 전용)’으로 읍·면 행정복지센터에서 지급한다.

지급된 지원금은 올해 12월 31일까지 사용해야 하며 기한 내 미사용 시 자동 소멸된다.

한편, ‘정책발행용 보성사랑상품권’은 연매출액 30억을 초과한 사업장(농협하나로마트 등)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

김경수 기자 honam7800@hanmail.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