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갤러리 107 곡성규방공예연구회, ‘장미야 반갑다’ 그룹전 개최

  • 즐겨찾기 추가
  • 2024.07.17(수) 16:31
곡성
곡성군, 갤러리 107 곡성규방공예연구회, ‘장미야 반갑다’ 그룹전 개최
오는 30일부터 6월 12일까지
  • 입력 : 2024. 05.29(수) 13:35
  • 오승환 기자
곡성군, 갤러리 107 곡성규방공예연구회,‘장미야 반갑다’그룹전 개최
곡성군은 갤러리 107과 스트리트 갤러리 4곳에서 오는 30일부터 6월 12일까지 곡성규방공예연구회의 두 번째 단체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규방(閨房) 공예는 조선 시대 양반집 규수들이 바느질로 다양한 생활용품을 만들었던 것에서 유래된 전통 공예다.

이번 전시는 곡성군 레저문화센터 프로그램을 통해 활동하는 곡성 규방공예연구회 ‘비단’ 소속 김봉금, 나애경, 나현, 배명숙, 박미선, 박정해, 박지숙, 신경희, 이금주, 양미숙, 정채선 등 11인의 작가가 참여한다.

작가들은 곡성에 만발한 장미 이미지를 조각보의 다양한 색감과 전통적인 상침 기법을 정교하게 결합하여, 화사한 장미 본연의 색감과 형상을 생동감 있게 표현한 장미·회오리 조각보, 러너, 주머니, 노리개, 진주낭 등 다양한 작품 80여 점을 선보인다.

김봉금 작가는 “곡성세계장미축제를 축하하며 만개한 장미향을 담아 한 땀 한 땀 정성을 다해 만든 작품들을 군민들과 관광객들에게 선보일 수 있어 기쁘다”며 “이번 전시를 통해 곡성 규방문화의 아름다운 전통을 계승하고 발전시키는 데 이바지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시 소감을 말했다.

갤러리 107은 곡성읍 중앙로 107-1에 위치하고 있으며 전시 기간 중 휴일 없이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무료로 관람 가능하다.
오승환 기자 honam7800@hanmail.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