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물가 · 금리 고공행진에 중소기업 ‘매출채권보험’ 지원

  • 즐겨찾기 추가
  • 2023.06.07(수) 20:39
광주광역시
광주시, 물가 · 금리 고공행진에 중소기업 ‘매출채권보험’ 지원
- 보험료 50% 최대 300만원…소기업 간편보험도
  • 입력 : 2023. 02.13(월) 16:38
  • 오문수 기자
광주광역시청 전경 / 사진

광주시가 물가와 금리의 고공행진이 장기화됨에 따라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중소기업 지원에 나섰다.

광주광역시(시장 강기정)는 지역 중소기업이 외상거래로 인한 자금난의 위험에 대비할 수 있는 안전망 확보를 위해 ‘매출채권 보험료’를 지원한다.

매출채권보험은 중소기업이 거래처에 물품 또는 용역을 외상판매하고 대금을 회수하지 못한 경우 손실금의 일부를 보상해 연쇄 도산 방지 및 경영 안전망 역할을 수행하는 공적보험제도다.

지원 대상은 광주에 소재한 중소기업으로 제조업, 도매업, 서비스업 등 매출채권보험 보험계약 대상 업종 기업이다. 매출채권보험료의 50%를 기업당 최대 300만원 한도로 자금이 소진될 때까지 지원하며 보험료율은 기업의 신용등급에 따라 0.1~5.0%까지 차등 적용된다.

특히 올해는 소기업들이 주로 이용하는 간편보험도 지원대상에 포함됐다.

여기에 신용보증기금의 중소기업 매출채권보험료 10% 할인까지 포함하면 최대 60% 가까이 지원받을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신용보증기금 광주신용보험센터(062-607-9261)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광주시는 지난 1월 민생안정과 기업 맞춤형 경제 안전망 구축을 위해 ‘2023 광주 경제, 든든함 더하기+’ 정책을 발표했다.
오문수 기자 honam7800@hanmail.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