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2024년도 국·도비 확보 선제 대응 나서

  • 즐겨찾기 추가
  • 2023.12.05(화) 17:54
영암
영암군, 2024년도 국·도비 확보 선제 대응 나서
- ‘국·도비 건의사업 발굴 보고회’ 개최, 지방보조금 폐지·삭감 기조 대응
  • 입력 : 2023. 08.07(월) 16:48
  • 박주환 기자
2024년 국도비 건의사업 발굴 보고회 / 사진

영암군(군수 우승희)이 지난 4일 군청에서 ‘2024년 국·도비 건의사업 발굴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보고회는 중앙정부와 전남도의 내년 예산 편성 시기에 맞춰 영암군 수요에 부합한 국·도비 사업을 발굴하고, 이에 맞춤한 대응 전략을 마련하기 위한 자리이다.

최근 중앙정부가 지방 보조금을 대폭 폐지·삭감하는 기조를 발표함에 따라 영암군이 이날 보고회 등으로 선제 대응에 나섰다.

보고회에서는 2024년도 국비 건의 사업, 균특 전환사업, 전라남도 건의사업이 중점 다뤄졌다.

대표적으로 △청년 공공임대주택 건립 사업 △대불산단 근로자 작업복세탁소 운영 지원 사업 △초우량 한우 수정란 이식 시범사업 등이다.

민일기 영암군부군수는 “중앙정부 기조에 대응해 영암군의 비교우위 사업을 위주로 전략적 접근을 할 필요가 있다”며 “지역 출신 인적 네트워크를 적극 활용해 협조·지원을 요청하고, 중앙부처·전남도 소관 부서와의 지속적인 연락으로 현안에 차질이 없도록 할 것이다”고 전했다.

영암군은 이날 보고회 이외에도 2024년 국·도비, 2025년도 국고 확보 보고회를 수시로 개최해 군정 핵심사업의 예산을 확보하고 실행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박주환 기자 honam7800@hanmail.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