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산구, 26일 공개 위원회 회의 첫 실시간 공개

  • 즐겨찾기 추가
  • 2023.12.05(화) 17:54
광산구
광산구, 26일 공개 위원회 회의 첫 실시간 공개
- 생활임금위원회‧산업안전보건위원회 개최…어디서나 휴대전화‧PC로 시청
  • 입력 : 2023. 09.22(금) 16:15
  • 김경수 기자
광산구 위원회 공개 / 사진

광주 광산구(구청장 박병규)가 각종 위원회 회의 과정을 전면 공개하기로 결정한 가운데, 26일 첫 공개 위원회가 개최된다. 시민 누구나 휴대전화와 컴퓨터를 통해 어디서든 회의 장면을 실시간으로 볼 수 있다.

광산구에 따르면, 26일 오전 11시 광산구 생활임금위원회와 이날 오후 4시 30분 광산구 산업안전보건위원회 2개 위원회가 회의 모습을 시민에게 공개한다.

생활임금위원회는 2024년 광산구 생활임금을 결정하기 위한 심의를 할 계획이다.

산업안전보건위원회는 공공 사업장 산업재해 예방계획의 수립, 안전보건관리규정의 작성‧변경, 작업환경 점검 및 개선에 관한 사항 등을 심의‧의결하는 위원회다. 이번 회의에선 올해 3분기 안전관리자‧보건관리자 업무수행 등을 공유하고 안전보건관리 규정 일부 개정 사항을 의결할 계획이다.

광산구는 회의 개최 전 일정을 사전 공개하고, 2개 위원회의 회의 모습을 시민이 볼 수 있도록 실시간 중계한다. 개인 컴퓨터나 휴대전화로 광산구 누리집 ‘광산LIVE(라이브)’를 통해 시청할 수 있다.(정보공개→행정정보→위원회 공개→실시간 회의보기)

이와 관련, 광산구는 비공개해 온 각종 위원회 회의 과정을 전국 최초로 ‘공개 원칙’으로 전환했다.

광산구가 설치, 운영 중인 총 118개 위원회 중 107개 위원회 위원의 이름과 직책, 임기, 직업(전문 분야) 등 명단을 공개했다. ‘개인 정보 이용제공 동의’를 통해 명단 공개를 확대할 계획이다.

논의 과정과 결과를 담은 회의록도 위원회 개최 후에 한 달 이내 광산구 누리집에 공개한다.

박병규 광산구청장은 “위원회 공개는 시민의 신뢰를 확보하고, 시민이 주인이 되는 구정을 구현하는 시작일뿐”이라며 “대한민국에서 가장 투명하고 신뢰받는 행정을 만들기 위한 혁신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김경수 기자 honam7800@hanmail.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